본문 바로가기

컴하수 정보나눔/최신 IT News Scrap

[해외] 2020년 2분기 글로벌 낸드플래시 제조사 마켓쉐어 자료입니다. (* 업체별 차세대 낸드 진행 계획 메모)

728x90
반응형

최근(8/27), TrendForce.com에..

2020년 2분기 글로벌 Nand Flash 제조사 마켓쉐어 자료가 올라와서 공유해 봅니다 ^^..

 

 

 

 

ㅁ 업체별 차세대 낸드플래시 관련 사항만 간단하게 메모해 보면..

 

   ① 삼성 : 

       - V5(92L) 점유율을 꾸준히 높이고 있으며,

       - V6(128L)의 경우 2020년내에 대량생산 및 스토리 제품통합, 고객채택을 시작할 계획이며,

       - V6 생산 및 출하는 2021년에 증가할 것이라고 함.

   ② Kioxia(도시바)

       - 올해는 96L 제품에 집줄할 것이며,

         112L BiCS5 제품으로의 대규모 마이그레이션은 하반기에 이루어질것으로 예상함.

   ③ WD는??

       -  위 Kioxia에 동일

   ④ SK Hynix

       -  현재 96L과 128L 제품이 올 4분기까지 SK 하이닉스 전체 낸드플래시 생산량의 70%이상 차지할 것으로 예상.

       - 2021년에는 176L 제품이 출시될 예정.
   ⑤ 마이크론

       - 마이크론은 게이트 교체 제품으로의 빠른 전환에 초점을 맞출 검임.

         1세대는 이미 소량으로 출시하되 128L 제품이며,

       - 실제 초점이 될 2세대 176L 제품은 2020년 말 양산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되며,

         내년 분기별로 176L 생산할당량을 늘릴 예정.

    ⑥ 인텔

       - 인텔은 올해 생산능력을 확장할 계획이 없으며, 대련 팹에서 기존수준을 유지할 예정.

       - 기업용 SSD에 상대적으로 집중하고 있으며, 클라이언트 채택을 위해서 144L 기업용 SSD를 제공하기 시작하고,

         2021년부터 생산을 점진적으로 늘릴 것으로 예상.

       - 인텔 클라이언트 SSD는 2020년 3분기 부터 채택할 예정.

 

 

 

 

 

 

[이미지 출처 및 원문 링크]  www.trendforce.com/presscenter/news/20200827-10460.html

 

NAND Flash Revenue Rises 6.5% QoQ in 2Q20 Due to Pandemic-Induced Demand Growth for Cloud Services, Says TrendForce

The NAND Flash industry benefitted from strong demand for PCs and servers in 2Q20 as the COVID-19 pandemic caused a demand surge for cloud services and technologies that are related to working from home, according to TrendForce’s latest investigations. This, in turn, kept demand high for SSDs. However, the smartphone and consumer electronics markets had not recovered from the impact of the pandemic. The demand for these products therefore declined compared to the previous quarter. In 2Q20, total NAND Flash bit shipment and ASP both experienced a minor increase of about 3% QoQ, while NAND Flash revenue reached US$14.5 billion, a 6.5% increase QoQ.

 

 

 

 

 

 

 

 

좀 더 자세한 사항은 원문기사를 참고해 보시구요. 그럼, 좋은 하루 되세요 ^^..

 

 

 

728x90
반응형
댓글 0